ㅇ 죽염의 제조과정
       +  죽염이란
       +  죽염의 발명
       +  죽염을 굽는 방법
       +  죽염의 용융과 색깔론
       +  죽염의 실험
   ㅇ 섭취 방법과 활용
   ㅇ 인산이 말하는 죽염
   ㅇ 죽염 관련 논문
   ㅇ 죽염 칼럼
   ㅇ 죽염 체험기


중국의학 대사전, 본초강목, 동의보감, 의학입문, 향약집성방을 비롯 우리나라 최고의 문헌이라 할 수 있는
삼국사기, 삼국유사에서조차 죽염이라는 용어 또는 소금을 대나무 속에 구워 약용으로 쓴 예를 찾아 볼 수 없다.

조선시대에 이르러 향약집성방 처방 중 ‘송엽(松葉) 5되 가량에 소금을 두되 넣어 증열(蒸熱)한 뒤에 그것을 전대 속에 담아 수족불수한 동통의 부위에 찜질한다’는 것을 볼 수 있고, 구급간이방언해(성종 20년에 완성된 민간요법적 한방의서) 식염은 약간 볶아서 미세하게 갈아 쓴다는 내용이 보인다.

일부 민간에서 양치 및 소화용으로 사용하기 위해 대나무에 소금에 넣어서 양치 및 소화제 용도로 사용했다는 이야기도 있다.

죽염이 문헌 기록상에서 최초로 등장한 것은 1980년 7월 인산 선생의 저서 <우주와 신약>이 출간되면서 부터다. 이 책은 곧 선생의 독특한 우주론과 의약론에 대한 저서로서 비로소 죽염에 대한 제조방법과 활용법을 논한 것이다.

3년 이상 된 왕대나무에 소금를 다져 넣고 황토마개로 입구를 봉 한 후 9회째는 고열로 녹인다는 내용과 7회부터 고열을 이용한다는 기록을 찾아 볼 수 있다.

현재 문헌상으로 그 원리와 방법이 가장 뚜렷하게 설명된 책은 신약본초라고 보는 것이 타당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