ㅇ 신약(神藥)이론
   ㅇ 각종 질병과 처방
   ㅇ 神藥本草
   ㅇ 공해시대 건강법
       +  자연식, 자연요법
       +  인공을 가한 자연식
       +  공해환경, 공해음식
   ㅇ 약재
 
- 게시물제목 : 최초의 자연식 - 모유
2,844 - 조회
- 작성자이름 : koreasalt
04-06-02 16:20 - 등록
모유
▒ 최초의 자연식 - 모유 ▒

초의 모유, 즉 초유는 양이 많지 않고 노란색을 띤다. 그 동안에는 많은 어머니들이 이것에 특별한 가치를 부여하지 않았다. 그러나 출생 후 며칠간 초유가 하는 역할은 중요하다. 초유에는 어머니의 면역계 세포들, 특히 박테리아를 삼켜 죽일 수 있는 산성 백혈구와 대식 세포들이 많이 포함되어 있다. 대식세포들은 또한 리소짐, 인터페론, 부착성 당단백을 포함하는 수용성 인자들을 많이 생산한다. 리소짐은 박테리아의 세포벽을 깨뜨리고 열어 직접적으로 박테리아를 죽인다. 인터페론은 강력한 항-바이러스 물질이며, 부착성 당단백은 대식세포들을 공격적으로 만들어 아기에게 들어오는 어떤 병원균들도 죽인다. 아기의 소화관이 아직 발달하지 않은 상태인데다가 아기에게 들어오는 대부분의 박테리아가 해를 주기 때문에, 이 모든 인자들이 필요하다.

실제로 유아 사망률이 놓은 개발도상국에서, 우유로 키운 유아들은 모유로 키운 아기와 비교할 때 설사로 죽는 확률이 적어도 14배는 더 높다. 서구화된 사회에서조차도 유아용 유동식을 너무 일찍 시작한 아기는 모유로 키운 아기보다 장염으로 죽을 확률이 더 높다.
아기가 젖을 빨게 하면, 모유는 약 하루나 이틀 후에 나오기 시작한다. 이때의 모유는 아기에게 너무나 소중하다. 모유는 아기를 면역적으로 보호하는 광범위한 분자들을 제공하고, 바이러스와 박테리아에 대한 방어능력을 강력하게 발달시킨다. 그 외에도, 소화계와 호흡계가 충분히 발달하도록 가속시킬 뿐 아니라, 딱딱한 음식으로는 섭취할 수 없는 영양분들을 아기에게 공급한다. 그리고 이전에 태반을 통해 얻었던 많은 인자들을 아기에게 계속 공급해준다. 어린이의 면역계는 약 5세까지는 충분하게 형성되지 않기 때문에, 어머니의 항체를 포함한 그러한 인자들은 아기를 보호하기 위해 필요하다. 모유로 키운 아기는 소화관, 가슴, 귀, 그리고 요로 감염률이 낮고 치료도 잘된다.

적어도 6개월 동안은 모유를 먹이는 것이 좋고, 2년 혹은 그 이후까지 계속 먹이면 아기가 건강하게 자라날 확률이 더 높다. 하지만 요즘에는 오랫동안 지속적으로 모유를 먹이기 어렵기 때문에, 오늘날의 어머니들은 한 달만이라도 모유를 먹이라는 조언을 듣는다. 그러나 적어도 6개월 동안만이라도 모유를 먹인 아기는 음식 알레르기나 호흡 알레르기뿐만 아니라 습진에 걸릴 확률도 적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최근의 한 연구에서는 6개월 이상 모유를 먹고 자란 17세의 청소년들은 이보다 더 짧은 기간 동안 모유를 먹은 또래보다 알레르겐에 대해 더 잘 반응했다고 밝혀졌다. 현재 우유를 먹고 자란 사람들엑게서 더 많은 충치 및 치과 문제가 생기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최근에 우유 알레르기에 잘 걸리고 급한 성격의 아이들이 더 많이 발생하는 것도 이들이 너무 일찍 우유를 먹었기 때문이라고 생각된다.
모유를 먹는 아기들은 일반 유동식에는 없지만 신경계 발달에 필수적인 긴 다중불포화 지방산이 포함된 영양분을 더 많이 섭취할 수 있다. 뇌가 잘 발달하기 위해서는 이러한 지방산이 필요하기 때문에, 모유로 자란 사람들이 더 나은 지적 발달을 보이는 이유를 추측할 수 있다. 젖분비는 임신율을 감소시키는 경향이 있고 난소암과 전폐경기(premenopause) 암을 방지하기 때문에, 모유를 먹이면 어머니 또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젖의 가장 중요한 성분은 항체, 즉 분비성의 IgA라는 면역글로불린이다. 이 면역글로불린은 쌍으로 세포표면에 있는 수용체에 결합하여 젖을 분비하는 세포로 들어간다. 일단 세포 안에서 수용체는 두 개의 IgA를 하나의 단위로 유지시키는데, 이때 복잡해진 IgA가 젖으로 분비되면 그 구조가 안정된다. IgA는 이런 방식으로 아기에게 전달되어 감염원에 대항하여 효과적으로 아기의 몸을 보호하도록 작용할 수 있다. 어른의 경우 IgA는 소화관의 내벽세포와 호흡계의 내벽세포들에서 분비된다.

박테리아들이 음식물과 함께 소화관으로 들어오므로 사람은 누구나 장에 박테리아가 있다. 신생아의 소화관조차도 재빠르게 박테리아를 얻는다. 어떤 박테리아는 섭취된 음식을 부수기 때문에 유익하지 만, 해를 끼치고 복통과 설사를 일으키는 박테리아도 있다. 아직은 알려지지 않은 몇 가지 방식으로 IgA는 소장에서 음식과 해로운 박테리아를 식별하여 불필요한 박테리아들만 부순다.

부연하면, 모유의 어떠 인자들은 유익한 박테리아들이 자라도록 돕는다. 예를 들어, 쌍미균(bifidus)이라는 인자는 소화관에서 필요한 열유산간균(Lactobacillus bifidus)박테라아의 활동을 촉진시킨다. IgA가 장에서 박테리아를 조절하는 과정 중에는 염증이 일어나지 않는다. IgA가 이처럼 박테리아와 싸우면서도 아기의 연약하고 미성숙한 소화관 벽에 해를 주지 않고, 어린이와 어른에게 염증을 일으키지 않는다는 사실은 중요하다.

[메리언 캔들의 '세포전쟁'중에서]


 


번호 작성자 제목 날짜 조회
4 koreasalt * 죽염은 과학이다. 2011-05-05 4071
3 koreasalt * 우수한 TV 프로그램 모음 2004-09-06 9785
2 koreasalt * 최초의 자연식 - 모유 2004-06-02 2845
1 koreasalt * 건강을 지키는 습관 - 반신욕 2004-02-18 5220